우운택 교수, 스마트 관광 위한 증강현실 어플리케이션 개발
이원재교수, 중앙일보 기고, 문재인 후보 네거티브 극복, 안철수 후보는 발목 잡혔다
(보도뉴스)AI 기반 가짜뉴스 탐지_(전자신문 차미영 교수)
이성희, 이지현 교수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ICT 창의과제 선정”
차미영교수, `만렙` 게이머 안 떠나는 이유는? 타인과 소통·情 때문 (디지털타임즈 외)
이원재교수, 중앙일보 기고, 14년간 바뀐 세대별 정치·사회 성향 분석, 어떻게 조사했나
권세정박사(지도교수: 차미영) 딥러닝을 활용한 조기 루머 탐지 기법_PLoS One 게재
우운택 교수, 증강현실 속 캐릭터 실시간 조작기술 개발
KAIST학생포상 선정(박사과정 이정진, 홍석표)
안재홍 교수 부임 안내
more >
이원재교수, 중앙일보 기고, 문재인 후보 네거티브 극복, 안철수 후보는 발목 잡혔다

문재인 후보 네거티브 극복, 안철수 후보는 발목 잡혔다

네티즌은 19대 대통령 선거 과정에서 지지자 상대 후보의 네거티브 콘텐트를 적극적으로 생산, 소비한 것으로 나타났다. 문재인 후보는 네거티브를 극복했고, 안철수 후보는 발목이 잡힌 것으로 분석됐다. 이원재 교수가 이끄는 KAIST 소셜컴퓨팅랩(곽진아·박흥석 연구원)의 연구 결과다.

이 교수팀은 3월 17일부터 이달 4일까지 국내 상위 4개 온라인 커뮤니티 인기 게시판(디시인사이드 주식갤러리, 엠엘비파크, 오늘의유머, 일간베스트)의 대선후보 4명(문재인·홍준표·안철수·유승민) 관련 글과 내용을 분석했다. 심상정 정의당 후보는 선거에서 진보정당 사상 최고인 6.2%의 득표를 기록했으나 연구를 시작한 3월 중순 지지율이 높지 않아 제외했다. 총 게시글 132만여 건 중 대선 관련 글은 24만94건으로 약 18%를 차지했다. 내용은 의혹과 관련된 부정적 단어가 많았다. 문 후보는 종북·아들·고용 등, 안 후보는 차떼기·임용·조폭 등, 홍 후보는 돼지발정제·개돼지·쓰레기 등의 단어가 이름과 함께 등장했다. 유 후보는 배신이라는 단어가 많았다.

 

원문보기☞ http://news.joins.com/article/21569290

 

 

 

1